미분류 / MUSIC VIDEOS / Random

스며드는 속삭임 : 이진호, 철분과 와인, 아를, 바슈티 버니언

[Click HERE to view this post in English]

1. 이진호, “일상적이지 않은 날들”  

이진호의 “일상적이지 않은 날들” 뮤직비디오가 올라왔다. 단순한 영상은 핀홀 카메라 뼈대처럼 부드럽게 회전한다. 매끄러운 둥근 구멍이 까맣고 각진 화면을 뚫어 주고, 거꾸로 매달린 맨발의 남자는 땅과 함께 천천히 뒤집히며 유달리 감미로운 기도처럼 가사를 읊는다. 방 안을 휘감는 일상의 마법은 또 다른 초점에게 길을 내어준다. 창문을 투과하는 빛으로 초점을 느리게 옮겨 가면 나무가 스크린 밖에서 잎과 가지를 흔든다. 멀찍이서 들려 오는 아이들 노는 소리, 수돗물, 새들 지저귀는 소리, 몽상처럼 방을 채우는 공간의 울림… 이 날의 소리가 꿈 속의 생시처럼 전부 담겨 있다.

천원지방. 온전히 둥글기만 한 하늘이 정방형으로 모난 땅과 합쳐져 세상을 이룬다. 방의 우주는 공명하는 기타현의 세상과 읊조리는 노래의 부드러움에 조율되며 또 하나의 창문으로 이어져 나간다. 남자는 방 안에서 떠돌고 나무는 창 밖에서 잎을 흔든다. 남자와 나무는, 목소리와 악기는, 나지막한 음성을 합쳐서, 일상적이지 않아도 이상하지는 않은, 곧 일상이 되어가는 세상과 나날들을 경계 없이 스며들게 한다. 무수한 나날과 공간을 하나의 노래 속으로 끌어들인다.

DISCOGRAPHY: 2013 EP, “늦은밤”

일상적이지 않은 날들           Unordinary Days

일상적이지 않은 날들이              Unordinary days

일상적인 날들이 되어 가네          Become ordinary days

랄라라                                          Lalala

일상적이지 않은 날들이             Unordinary days

일상적인 날들이 되어 가네         Become ordinary days

   에이                                           Ehi

일상적이지 않은 날들이               Unordinary days

일상적인 날들이 되어 가네           Become ordinary days

이진호 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idofjinho

2. 철분과 와인, “탄생의 날처럼 발가벗은 채로”

   시야는 따뜻하고 느리게 공중을 짚으며 생명 없는 것들이 널린 테이블 위를 훑는다. 생명이 없다고 생명이 끊긴 건 아니다. 생명이 떠났다고 죽음이 종말로 이어지지는 않는다. 금붕어들이 어항에서 배를 뒤집은 채 굳어 간다. 개미들은 먹다 만 치즈와 빵과 포도 위를 물줄기처럼 흐르고, 읽다 만 책장을 가로지른다. 다 괜찮아질 거라고 어루만지는 시야. 개미들은 갈 길을 간다.

   어린이들의 밝은 얼굴이 화면 속으로 스며들듯 드러난다. 남자애는 꼬마답게 입맞춤을 하고 물방울이 쏟아지기 시작한다. 아이들은 희희낙락 어디론가 뛰어 간다. 빗줄기가 조금씩 굵어지고 책장을 푹 적시고 개미들을 쫓아낸다. 시선은 어항으로 친절하게, 조금은 단호하게 되끌린다. 금붕어가 둥근 유리에 담긴 작은 세상 속에서 기쁘게 조용히 유영을 이어 간다. 다 괜찮아졌다. 끝나는 건 아무것도 없는데 생명이 끝날 리가 없다. 세밀한 박동에 즐거워하며 생명은 이후에도 이어진다.

Naked as we Came                           탄생의 날처럼 발가벗은 채로

She says “wake up, it’s no use pretending.”           “척하지 말고 일어나” 라고 그이가 말해
I’ll keep still and breathe in her.                  난 가만히 그애를 들이쉴 거야
Birds are leaving over autumn’s ending.                          가을의 끝에 새들은 떠나
One of us will die inside these arms. 우리 둘 중 누군가는 이 품 안에서 죽겠지
Eyes wide open, naked as we came. 눈을 똑바로 뜬 채로, 탄생의 날처럼 발가벗은 채로.
One will spread our ashes ’round the yard.                            한 명은 재를 마당에 뿌릴 거야 .

She says “If I leave before you, darling,                 그이가 말해 “여보 내가 먼저 가게 되면
Don’t you waste me in the ground.”                          나를 땅 속에서 썩히지는 마”라고.
I lay smiling like our sleeping children. 나는 곤히 잠든 우리 아이들처럼 미소 띄운 채 누워 있어
One of us will die inside these arms.                 우리 둘 중 누군가는 이 품 안에서 죽겠지
Eyes wide open, naked as we came.        눈을 똑바로 뜬 채로, 탄생의 날처럼 발가벗은 채로.
One will spread our ashes ’round the yard.                                       한 명은 재를 마당에 뿌릴 거야.

철분과 와인 정보는 여기서…

http://www.ironandwine.com

http://en.wikipedia.org/wiki/Iron_%26_Wine

페북 좋아요 누르기

https://www.facebook.com/ironandwine

3. 아를, “기약없음”

기약없음                                                                                Infinite Waiting

꿈같은 네 얼굴이 내 문지방 너머로      when your dreamlike face comes seeking beyond the threshold of
찾아오면 허공을 딛던 내 새벽도                              my door, even my void-stepping dawn
반가운 네 기별에 눈물겨워라                                        is teary-eyed over this welcome sign from you
이 생에 별 그림자 비추는 꿈 속으로                          in this life, into a dream where the shadows of stars shine

나도 네가 흘린 별들 따라 가고 싶어                                i  want to follow the stars you spilled, too
왜 빛나던 것들은 불현듯 와                                      why do the light-imbued come unannounced
이내 내 곁을 떠나가는지                                            and leave my side in time?

나도 네가 그린 그림속에 있고 싶어                             i want to stay inside the drawing you draw, too.
왜 눈 앞 풍경은 모두 이토록 흐려지기만 하는지     why do all the scenes before my eyes keep fading?
사라지지마 내사랑, 내 사랑아                                   don’t disappear my love, my love
사라지지마 내사랑 사랑아                                         don’t disappear my love, my love

꿈이냐 생시냐 꿈 아니고 생시면                        is this a dream, is this real, if it’s real and not a dream
낯선 여긴 어느 아픔이냐                                  which pain is this strange unknown place
꿈이냐 생시냐 생시 아니고 꿈이면              is this a dream, is this real, if it’s real and not a dream
여긴 대체 어디란 말이냐                               then what and where is this place?

DISCOGRAPHY: “들, split EP 아를x강태구, 2012

https://www.tumblbug.com/field

아를 페북은 아직 없지만 트위터에서 볼 수 있어요

https://twitter.com/lastethereal

4. Vashti Bunyan, “Diamond Day”

Diamond Day                      다이아몬드 같은 하루

Just another diamond day                    다이아몬드 같은 하루, 하루 더
Just a blade of grass                                                          풀 한 포기 더
Just another bale of hay                            그저 짚더미 하나 더 있고
And the horses pass.                                        말들은 지나가네

Just another field to plough                               수확할 들판 한 뙈기 더 있고
Just a grain of wheat                                  밀 한 톨이 있을 뿐이네
Just a sack of seed to sow                           뿌릴 씨앗 한 포대 있고
And the children eat.                                 아이들에게 먹일 게 있네

Just another life to live                                           살아갈 삶이 또 하나 있고
Just a word to say                                        말할 단어가 하나 더 있어
Just another love to give                            나눠 줄 사랑이 또 남아 있고
And a diamond day                  다이아몬드 같은 하루가 하루 더 있네

페북은 없지만 정보는 여깄지롱:

http://en.wikipedia.org/wiki/Vashti_Bunyan

http://www.fat-cat.co.uk/site/artists/vashti-bunyan

dmsgPdjssl sork qnRmfjqrh wkfahtgksrp sjan aksgdk. dkwlr rm skf dlgnfh gksqjseh ckwdkrks wjrdl djqtdj. wlrmadml sork rmEodml djssl skdldi. sork djfuTrh qnwhrgoTsmsep dkwlreh aldksgo. wjdakf tlrksdlfkeh ehfflf tn dlTdmaus sksms aksgdl ekfmrp goTdmf rjdi. ek enldjvdjqjflrh tlvek. cjsrnrdms durlakszma dkfmaekqwls dksgrpTwl? dkslsrk;; dkaxms djsslfmf xktgksms rjs so qlrjqgkadlf Qnsdlfksms rjf sjan sjan smwrp RoekfdkqjfuTdj! djsslrk ajswj rktj glaemfrleh goTwlaks rufrnrdpsms dlfjgrp ehfdkdhrp ehlsp. rmehddks aldksgoTrh rhakqrleh goTrh, djsslrk godqhrgoTdmaus whgrpTek. ektl qhf rmskfRkwl ektlsms djssl xktgkwl dksgdmfrp. rlQmadmf dksrh tkfdkrkfRjdi. xodjskwnjtj skfmf aksskwnjtj rmflrh rmfjgrp Ejskwnjtj rhakdnjTrh, dlwps ek rhoscksgdmslRk rjrwjdgkwl ak~ ektl qhf rmskfRkwl dkssud! wkf wlzuqhkwnrh, rkRmadms wha ehdhkwnj

Advertisements

One thought on “스며드는 속삭임 : 이진호, 철분과 와인, 아를, 바슈티 버니언

  1. 핑백: Percolating Whispering | Jinho Lee/ Iron and Wine/ Vashti Bunyan/ Arles | S♫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